로그인 회원가입
종합충남칼럼오피니언기고장애인 사회장애인단체/인물보건/의료체육/문화/관광교육속보/정보행사 미담/기금자료실포토세종
전체기사보기 자료실 (기타)   통통퀴즈   참여 게시판   자유게시판   홍보게시판   축하게시판   자료실 (법 관련)  
편집  2021.07.24 [18:12]
종합 > 경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828-충남경찰청, 개인형 이동장치(PM) 안전운행 유도
-안전모 미착용, 2인 탑승, 무면허 운전행위 집중 단속예정-
 
탁성진 기자 기사입력  2021/05/17 [11:27]

충남경찰청은 5월 13일부터 개정된 도로교통법 시행에 맞춰 이른바 전동킥보드·전기자전거(최고속도 25km/h) 등 ‘개인형 이동장치(PM, Personal Mobility)’ 안전운행 및 법규준수를 위한 홍보 및 단속활동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에 시행되는 도로교통법의 주요 내용을 살펴보면 ▲개인형 이동장치(PM) 운행을 위해서는 원동기장치자전거 이상의 면허가 필요(만 16세 이상)하며 ▲음주운전 금지·안전모 착용·승차정원 준수 등 안전의무가 부과되며 ▲이를 위반할 때는 항목에 따라 1만 원에서 13만 원까지 범칙금이 부과된다.

또한 13세 미만의 어린이가 PM을 운전할 때 보호자에게, 동승자가 안전모를 미착용할 때 운전자에게 각각 10만 원, 2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한편, 전국적으로 개인형 이동장치 교통사고 건수는 2018년 225건, 2019년 447건으로 약 2배 증가를 했고, 2020년에는 897건으로 4배 증가했다.

충남의 경우 2018년 10건에서 2020년 17건으로 7건 증가했다.

충남경찰청은 개인형 이동장치를 학생들이 많이 이용함에 따라, 관내 교육청에 개인형 이동장치 관련 법 개정사항 안내 및 홍보를 협조 요청하였고, 개인형 이동장치 이용자가 많은 대학가·상가 밀집 지역에 플래카드 게첨·전단지 배포로 현장 홍보도 함께 시행하고 있다.

또한, 도내 20여 개 PM 공유업체 등을 방문해 대여과정에서 운전면허 소지 여부 확인, 안전수칙 및 처벌규정을 안내하여 이용자가 충분히 숙지할 수 있도록 홍보하고 사고위험 장소에서 단속 및 계도 활동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경찰관계자는 “개인형 이동장치는 접근이 용이하고 이용이 쉽지만, 사고위험이 큰 만큼 이용자가 안전모 착용 등 안전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탁성진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5/17 [11:27]  최종편집: ⓒ e행복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포토】(주)동서에코글로벌, 보령만세
주간베스트 TOP10
회원약관개인정보처리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등록번호 : 충남,아00180 ㅣ 등록일자 : 2013년 6월 20일 ㅣ 발행/편집인 : 탁정원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탁정원
주소 :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구성8길 27 (구성동 480-5) ㅣ 대표전화 : 041-622-3308 ㅣ 팩스 : 041-554-3308
E-mail : news3308@daum.net
모든 콘텐츠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2 e행복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