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종합충남칼럼오피니언기고장애인 사회장애인단체/인물보건/의료체육/문화/관광교육속보/정보행사 미담자료실포토세종
전체기사보기 자료실 (기타)   통통퀴즈   참여 게시판   자유게시판   홍보게시판   축하게시판   자료실 (법 관련)  
편집  2021.01.17 [11:48]
기고 > 기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806-[기고] 정은혜 순경 천안서북경찰서 두정지구대
보이스피싱! 알아야 예방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기사입력  2020/11/22 [20:33]
▲ 정은혜 순경(두정지구대)     © 운영자


최근 20~30대 젊은 여성을 대상으로 검찰·경찰·금융감독원 직원을 사칭한 보이스피싱 피해가 급증하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특히 최근에는 휴대폰이 고장나 수리중이여서 전화가 안 된다며 인터넷 사이트를 통해 문자를 하거나 특정 SNS로 프로필 사진까지 똑같이 하고 자녀나 지인을 사칭하면서 급하게 상품권을 구매할 일이 있으니 쇼핑사이트 아이디와 비밀번호 더 나아가 구매하는 방법을 모르는 연령층에게는 자신이 대신 구매하겠다며 신분증, 카드 사진을 찍어 보내달라는 부탁에 카드 비밀번호까지 알려주어 현금을 빼가는 유형과 상품권을 편의점 등 여러 장소에서 직접 구매하여 시리얼넘버를 사진 찍어 전송하여 달라는 유형의 사례가 부쩍 많아졌다.

이외에도 여러 수법을 통한 보이스피싱으로부터 나와 가족들을 지키려면 범죄 수법과 그에 따른 예방법을 스스로가 적극적인 자세로 배워야 할 것이고, 가족이라고 하더라도 항상 유선 전화로 확인 전까지 개인정보나 신용정보를 알려주지 않도록 항상 명심해야 한다.

보이스피싱에 가장 중요한 것은 국민 스스로가 각종 신종 사기 범죄에 대한 경각심을 가지고 이를 예방하는 것이며, 특히 최근 긴급재난지원금을 빙자한 ‘스미싱’문자 사기에 대한 각별한 주의를 바란다.

※ 11월 20일부터 보이스피싱 등 전기통신금융사기 피해자가 구제신청할 때 전화번호, 수신 시각 등도 신고할 수 있게 됩니다. (사기에 이용된 전화보호를 철저히 차단할 수 있도록 개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1/22 [20:33]  최종편집: ⓒ e행복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812-[포토]㈜주영, 취약계층 지원 성금 기부
주간베스트 TOP10
회원약관개인정보처리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등록번호 : 충남,아00180 ㅣ 등록일자 : 2013년 6월 20일 ㅣ 발행/편집인 : 탁정원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탁정원
주소 :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구성8길 27 (구성동 480-5) ㅣ 대표전화 : 041-622-3308 ㅣ 팩스 : 041-554-3308
E-mail : news3308@daum.net
모든 콘텐츠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2 e행복뉴스. All rights reserved.